Birdy in England – Late Night Stroll & Park



Hello. How are you doing? Today I’m going to show you some beautiful night views of London. When I first arrived in London, for the first few days, I woke up around 3a.m every morning because of the time difference between Korea and the U.K. So I just decided to go for a walk whileeveryone was sleeping. I really enjoyed this quiet London, especially its peaceful parks. Also, along with beautiful late night London, I will show you some of my nice day photos of London 😉


안녕하세요 여러분, 잘 지내고 계셨나요? 오늘은 런던의 아름다운 밤을 소개해 드리려고 해요. 처음에 런던에 왔을 때, 한국에서의 시차 때문에 새벽 3시에 저절로 눈이 떠지더라구요. 그래서 다른 사람이 다 자고 있을 때 저 혼자 조용히 나와서 산책을 했어요. 정말 조용하고 평화로운 런던의 새벽, 특히나 런던의 공원들을 걸으면서 너무 행복했어요. 런던의 밤과 함께 낮의 모습도 소개해 드릴게요 😉



I stayed at a very charming hotel in Marylebone. I could walk to Soho, Covent garden, and Leicester square from my hotel which was really cool. When I once woke up at 3 o’clock in the morning, I decided to go for a walk to Regent’s Park. Before I arrived at the park, I visited the Sherlock Holmes Museum at 221b Baker Street. I couldn’t get inside but I was very happy enough to enjoy the outlook of the museum with no other people.


저는 Marylebone에 있는 정말 예쁜 호텔에 머물렀어요. 위치가 너무 좋아서 소호, 코벤트 가든, 레스터 스퀘어까지 걸어다닐 수 있었어요. 시차 때문에 새벽 3시에 눈이 떠 졌을 때, 리젠트 파크로 산책을 가기로 결정하고 호텔 밖을 나왔어요. 공원에 도착하기 전에 베이커 스트릿에 있는 셜록 홈즈 박물관에 들렀어요. 안에 들어가서 볼 수는 없었지만, 아무 사람이 없어서 밖에서 구경하는 것 만으로도 정말 좋았던 것 같아요.


< Regent’s Park >


I arrived at Regent’s Park which was just a few steps from the Sherlock Holmes Museum. As I said, it was just LOVELY to walk through a calm and peaceful, early morning Regent’s Park. I met some big birds, mostly geese, which made me jump in the low light of dawn… I’ve never seen so many or such big birds in the parks in Korea. Even though there were not many flowers due to the early spring weather, it was still refreshing enough for strolling.


셜록 홈즈 박물관을 들렸다가 리젠트 파크에 도착을 했어요. 말했다시피, 이른 아침에 아무도 사람들이 없을 때 조용하고 평화로운 리젠트 파크를 산책하는게 정말 너무 너무 행복했어요. 공원 안에는 진짜 한국에서 한 번도 보지 못한 엄청 커다란 새들이 있었는데, 밤이라서 보고 놀라서 넘어질 뻔 했어요… 날씨가 추워서 꽃들은 많이 없었지만, 산책하기에는 충분히 좋았던 것 같아요.


< Primrose Hill >


Primrose Hill is actually very close to Regent’s Park. You can see a very wide panoramic view of London on top of the hill which is really magnificent. But… watch out for the WIND there… it was really strong enough to make me roll down the hill…haha…


프림로즈 힐은 사실 리젠트 파크랑 되게 가까워요. 프림로즈 힐 꼭대기에서는 런던의 전망을 볼 수 있는데, 정말 예쁘더라구요. 근데… 바람이 너무 세니까… 조심하세요… 뭐 거의 내려올 때는 바람에 굴러서 내려 올 수도 있을 것만 같았어요…



This is the day time of London! I liked the red brick buildings in London. Another thing which impressed me a lot is that all the road signs, phone booths, bus stops and even litter bins don’t disturb the views in London. They actually accentuate London’s special character.


이제 런던의 낮을 소개해 드릴게요. 저는 개인적으로 런던에 있는 빨간 벽돌 건물들이 너무 좋았어요. 한가지 제가 정말 놀랐던 건 길거리에 있는 도로 표지판들, 전화부스, 버스 정류장, 그리고 심지어 쓰레기 통 까지 런던의 경치를 방해하지 않았다는 거에요. 그것들이 오히려 런던의 특별한 캐릭터를 만들어주는 것 같았어요.


I hope you liked today’s post. I’m sorry for not uploading regularly. Expect more and better posts soon! I will see you with the last London post soon. Take care 😉


오늘 포스팅도 재밌게 보셨으면 좋겠어요! 정기적으로 업로드 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ㅠㅠ 앞으로 더 유익한 포스팅을 들고 올게요! 다음 번에는 마지막 런던 포스팅으로 여러분을 찾아뵐게요. 그럼 안녕 😉


Birdy in England

3rd episode : Late night stroll & Park

Photographs by Birdy

Special Thanks to Algamja

Advertisements

4 thoughts on “Birdy in England – Late Night Stroll & Park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